문경 미나리 체험시설 ‘미돈가’ 본격 운영
문경 미나리 체험시설 ‘미돈가’ 본격 운영
  • 강남진기자
  • 등록일 2020.04.06 19:04
  • 게재일 2020.0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정식물원 부지 내 개장

[문경] 문경시는 점촌 랜드마크 조성사업의 일환인 청정식물원 부지 내 미나리 체험시설 ‘미돈가’가 6일 개장과 동시에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미돈가’는 산양면 반곡리에 부지 375㎡, 건축면적 295㎡의 1, 2층 구조의 80석 규모이다. 1층은 특산물 판매장, 식육 판매점, 일반음식점(24석), 2층은 식당 전용으로 56석을 갖췄다.

‘미돈가’ 네이밍은 미나리의 ‘미’, 돼지 돈의 ‘돈’을 합성한 것으로 청정식물원 내 조성된 ‘문경 참봉 땀미나리’단지에서 생산되는 미나리를 문경의 대표 특산물인 ‘약돌돼지’와 함께 구워 먹으며 체험한다는 의미를 함께 담아냈다.

문경시 관계자는 “앞으로 점촌 랜드마크 청정식물원이 문경새재, 에코랄라와 더불어 문경시의 대표 관광명소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미돈가’를 널리 알려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강남진기자 75kangnj@kbmaeil.com
강남진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