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구의회, 경북도청 이전터 조기 개발 촉구
북구의회, 경북도청 이전터 조기 개발 촉구
  • 심상선기자
  • 등록일 2020.02.13 20:21
  • 게재일 2020.0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시회서 결의안 만장일치 채택

대구시 북구의회 의원들이 경북도청 이전터 조기 개발 촉구하는 피켓을 들어보이고 있다. /북구의회 제공
대구 북구의회는 대구시와 정부를 향해 ‘경북도청 이전터 조기 개발’을 촉구했다.

북구의회는 13일 제253회 임시회를 열고 공동발의한 ‘경북도청 이전터 조기 개발 촉구 결의안’을 만장일치로 채택했다고 밝혔다.

의회는 도청 이전터를 대구형 실리콘밸리로 조성해 삼성창조캠퍼스와 경북대를 연계한 혁신적인 청년경제 생태계를 실현하고, 정부의 2차 공공기관 이전 사업이 추진되면 도청 이전터를 우선적으로 이전 대상지로 검토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최수열 의원은 결의문을 통해 “신청사 건립이 대구시민의 축제 속에 진행되는 반면 별관 이전으로 상실감에 빠져 있는 북구주민 특히 산격동 일원 주민들의 아픈 마음을 대구시장이 보듬어 줘야할 의무가 있다”며 “이제 곧 도청 이전터의 매입이 완료되는 만큼 대구시와 정부에서도 이전터 개발을 위한 청사진 마련에 본격적으로 착수해야 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심상선기자 antiphs@kbmaeil.com


심상선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