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정부 정책 발맞춰 전략적 국비 확보
상주시, 정부 정책 발맞춰 전략적 국비 확보
  • 곽인규기자
  • 등록일 2020.02.13 20:05
  • 게재일 2020.0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도 국비 확보 대책 보고회
신규·계속사업 53개 추진 계획
지역 국회의원·경북도와 협력

상주시가 내년도 국가 투자예산 확보를 위한 대책 보고회를 개최하고 있다.
[상주] 재정자립도가 빈약한 상주시가 내년도 국비 확보에 잰걸음을 보이고 있다.

시는 최근 시청 대회의실에서 조성희 상주시장 권한대행 주재로 국·소장, 실·과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1년도 국가 투자예산 확보 대책 보고회’를 개최했다.

보고회에서는 중앙 정부의 정책 방향에 맞춰 주요 시책과 연계할 신규·공모사업 등을 조기에 발굴하고, 사업 추진에 필요한 각종 절차를 사전에 밟기로 했다.

보고 내용 중 신규사업은 문경~상주~김천 간 고속전철화사업, 상주~보은 간 선형개량사업(국도 25호선), 국립 농생명치유복합단지 조성사업 등 26개 사업이며, 국비 지원 건의액은 314억 원이다.

계속사업으로는 상주 시립도서관(생활문화센터) 건립, 경천섬 주변 관광명소화, 노후 상수관망 정비 등 27개 사업에 760억 원이다.

상주시의 2021년도 국비 지원 건의 사업은 총 53개 사업에 1천74억 원으로 집계됐다.

국가 투자예산 사업이 공모사업으로 전환되고 있는 추세에 발맞춰 생활SOC사업, 일자리 창출사업 발굴 등 차별화된 전략으로 경북도 사업 우선순위를 확보하고, 이어 중앙부처에 지속적으로 건의·관리하는 방식으로 국비 확보에 전력을 다하겠다는 전략이다.

이와는 별도로 자치 분권, 중앙권한 지방 이양을 확대하고 있는 현 정부의 기조에 대응해 경북도로 이양되는 사업에 대한 도비 확보에도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조성희 상주시장 권한대행은 “자체 재원이 취약한 상황에서 시의 주요 현안사업들을 원활하게 추진하기 위해서는 국비 확보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국가 투자예산 확보를 위해 지역 국회의원, 중앙부처 출향 공무원, 경북도와 긴밀히 소통하고 다각적으로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곽인규기자 ikkwack@kbmaeil.com
곽인규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