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 모전들소리 태백시 초청공연 호평
문경 모전들소리 태백시 초청공연 호평
  • 강남진기자
  • 등록일 2019.07.31 18:54
  • 게재일 2019.0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전들소리보존회가 강원도 태백시 황지연못 광장에서 개최된 한강·낙동강 발원지 축제에 초청공연을 펼치고 있다. /모전들소리보존회 제공
[문경] 모전들소리보존회(회장 김제수)는 지난 28일 강원도 태백시 황지연못 광장에서 개최된 한강·낙동강 발원지 축제에 초청공연을 해 호평을 받았다.

이번 공연은 태백시에서 수계도시들의 대표 문화행사를 초청, 이루어진 것으로 모전들소리는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초청됐다.

초청 공연에서 모전들소리 뿐만 아니라 합동댄스까지 선보여 행사장 분위기를 압도했다. 금명효 선소리꾼의 우렁찬 소리가 황지연못에 울려 퍼지 때는 순간 관중들의 우뢰같은 박수가 터져나왔다.

합동댄스 공연에는 축제 관계자 및 관광객들이 함께 어우러지는 진풍경이 만들어지기도했다.

모전들소리보존회장은 “문경과 태백은 같은 석탄산업 도시로서 우리를 초청해 줘 감사하다”며 “앞으로 많은 문화적 교류가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강남진기자75kangnj@kbmaeil.com
강남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