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교육청, 취약계층 학생 위한 ‘다품복지망’ 운영
대구시교육청, 취약계층 학생 위한 ‘다품복지망’ 운영
  • 심상선기자
  • 등록일 2021.04.13 20:22
  • 게재일 2021.0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지사업 체계화 로드맵 구축
현장 운영 가이드라인 등으로
소외 학생 발굴 빈틈없는 지원
대구시교육청이 취약계층 학생들에게 촘촘하고 빈틈없는 지원을 위해 ‘다품복지망’을 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

다품복지망은 다품복지망 로드맵 구축, 각급학교 다품복지망 운영 가이드라인 마련, 원스톱 소통 체계 신설 등을 주요내용으로 하고 있다.

우선, 교육청에서 운영하는 34개 복지사업을 5개 분야로 분류해 한 눈에 볼 수 있는 다품복지망 로드맵을 구축한다.

이 로드맵은 경제·돌봄·정서·학습·특정대상 지원 등 5개 분야로 나눠 체계화하고, 사업별 지원대상과 지원내용을 요약했다. 특히 사업부서와 연락처를 기재함으로써 세부사항에 대해 쉽게 문의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이와 함께 각급학교의 복지 사각지대 학생들을 체계적으로 지원할 수 있도록 다품복지망 운영을 위한 가이드라인도 마련해 안내할 방침이다.

모든 교직원이 다품복지망을 이해하기 쉽도록 직원 연수 시 활용할 수 있는 로드맵을 제공하고, 학생 지원 프로세스 구축을 위한 표준 체크리스트와 복지 사각지대 학생 발굴과 홍보를 위한 학부모 가정통신문을 학교에 배포한다.

아울러, 전국 최초로 원스톱 소통체계(다품복지망 메뉴)를 대구시교육청 홈페이지에 신설·운영해 학부모의 다양한 교육복지 관련 요청사항을 앞장서서 해결할 계획이다.

강은희 대구시교육감은 “다품복지망 운영으로 코로나19 등 교육환경 변화로 더욱 어려움에 처한 취약한 학생들이 빠짐없이 지원받을 수 있길 기대한다”며 “한 학생도 교육에서 소외되거나 방치되는 일이 없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고 말했다. /심상선기자

심상선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