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들고 지친 마음 모두 열차에 두고 내리세요”
“힘들고 지친 마음 모두 열차에 두고 내리세요”
  • 김재욱기자
  • 등록일 2021.03.04 19:53
  • 게재일 2021.0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안전 당부·위로 등
대구도시철 감성안내방송
승객들 “감동받았다” 칭찬
이의준 기관사

“코로나19로 힘들고 지친 마음은 열차에 모두 두고 내리세요.”

대구도시철도공사 기관사들의 열차 내 감성안내방송이 지난해 이어 올해도 승객들로부터 연일 칭찬 세례를 받고 있다.

지난달 27일 2호선을 탄 한 승객은 이의준 기관사의 안내방송을 듣고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마스크를 잘 쓰자는 내용이 짙은 여운을 남겼다”며 감사 후기를 전달했다.

또 다른 승객은 “마음에서 우러나는 따뜻한 기운의 목소리와 위로 덕분에 이른 아침 긍정적인 에너지로 하루를 시작할 수 있었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앞서 지난달 8일에도 1호선을 이용하던 승객이 “최재원 기관사의 안내방송 덕분에 출입문에 끼일 뻔한 사고를 예방할 수 있었고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기관사의 세심한 배려에 감동을 받았다”는 칭찬글을 남겼다.

이러한 칭찬은 공사의 끊임없는 노력이 밑바탕에 깔려 있다.

안내방송의 수준을 높이기 위해 매년 방송 우수 기관사를 선발하고, 안내방송 문안도 공모전을 통해 우수작을 선정하는 등 부단한 노력을 해 오고 있다.

홍승활 대구도시철도공사 사장은 “앞으로도 시민들에게 행복과 감동을 전달하는 방송을 충실히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재욱기자 kimjw@kbmaeil.com
 

김재욱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