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19조5천억원 4차 재난지원금 선거용 아니다”
청와대 “19조5천억원 4차 재난지원금 선거용 아니다”
  • 김진호기자
  • 등록일 2021.03.02 19:31
  • 게재일 2021.0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는 2일 19조5천억원 규모의 4차 재난지원금을 놓고 야권이 ‘4월 재보선용’이라고 비판하는 데 대해 “선거용이 아니다”라고 반박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4차 재난지원금은 위기 극복을 위한 정부의 의지”라며 “집합 금지·제한으로 어려움을 겪는 헬스장, PC방, 학원, 식당, 지원의 사각지대 등을 보고만 있어야 하나”라고 반문했다. 이 관계자는 “코로나(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로 타격을 입은 국민에게 지원금을 지급하는 것은 주요국이 취하고 있는 조치고, 어떤 나라는 보편 지급도 한다”며 “정부가 어려움을 겪는 국민에게 손을 내밀지 않으면 그때는 (야권이) 도대체 뭐라고 할지 궁금하다”고 반문했다. /김진호기자
김진호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