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달성군, 가창면 찐빵거리 지중화사업 완료
대구 달성군, 가창면 찐빵거리 지중화사업 완료
  • 김재욱기자
  • 등록일 2021.02.25 20:11
  • 게재일 2021.0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력·통신선 지중화사업이 완료된 대구 달성군 가창면 찐빵거리의 모습. /대구 달성군 제공
대구 달성군은 최근 가창면 찐빵거리에 대한 전력·통신선 지중화사업을 완료했다고 25일 밝혔다.

지중화사업은 한국전력공사, 통신사업자와 협약을 맺고 도심 속 거미줄처럼 엉켜있는 전신과 통신선을 제거해 전선과 각종 통신선을 지하에 매설하는 사업이다. 총 사업비 약 32억원으로 달성군이 50%, 한전·통신사가 50%를 부담했다. 달성군에 따르면 이번 지중화 사업은 지난해 3월 착공해 올해 2월에 완료했으며, 사업 구간은 가창교에서 용계교 약 450m 구간이다.

‘가창 찐빵거리 경관개선 사업’과 연계해 전주·건물 등 무분별하게 설치된 전선 및 지장물 정리로 도시미관을 개선하고 안전한 보행환경을 조성했다.

이번 사업으로 노인과 어린이 등 보행자의 위험과 불편이 해소되고 시가지 경관이 개선돼 주민들도 거리가 한층 더 깔끔하고 환해진 것을 실감하고 반기고 있다.

김문오 달성군수는 “공사 기간 중 불편함을 참고 협조해 준 주민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아름답고 깨끗한 도시미관 개선과 주민들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재욱기자 kimjw@kbmaeil.com

김재욱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