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베트남 설' 겨냥 상주 샤인머스켓 수출
베트남 ‘베트남 설' 겨냥 상주 샤인머스켓 수출
  • 곽인규 기자
  • 등록일 2021.01.24 15:33
  • 게재일 2021.0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 상주지역에서 생산된 고품질 샤인머스켓 포도가 베트남 설(뗏)을 겨냥해 현지로 수출됐다.

상주시 모동면의 탑영농조합법인(대표 이창호)은 최근 샤인머스켓 베트남 수출 기념식을 가졌다.

수출 길에 오른 샤인머스켓은 12팰릿(3천840kg)이며, 금액으로는 약 7천만원 상당이다. 

상주시에서는 이번 달 들어 베트남 최대 설명절 ‘뗏’에 맞춰 곶감, 배, 샤인머스켓을 매주 수출하고 있다.

베트남은 뗏을 앞두고 가족과 지인들에게 선물을 주고받는 문화가 활발한데, 프리미엄 마켓에서 판매되는 고품질 상주 농산물이 현지인들에게 최고의 선물로 환영받고 있다.

시 관계자는“지난해 잇따른 자연재해 속에서도 품질 좋은 샤인머스켓을 생산한 농가와 수출 관계자들에게 감사하다”며 “앞으로 베트남 명절 대목에 맞춰 지속적으로 마케팅을 펼칠 수 있도록 시에서도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곽인규기자 ikkwack@kbmaeil.com

곽인규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