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명 신도시 통과 철도 노선 신설돼야”
“호명 신도시 통과 철도 노선 신설돼야”
  • 정안진기자
  • 등록일 2021.01.14 18:57
  • 게재일 2021.0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학동 예천군수 밝혀
“경북북부 균형발전 위해 필요”

[예천] 김학동<사진> 예천군수는 14일 도청 신도시 호명면을 통과하는 문경∼안동 철도 노선이 지역 발전을 위해 반드시 신설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 군수는 이날 “전국 도청 소재지 가운데 유일하게 경북만 철도 인프라가 구축되지 않은 곳”이라며 “교통중심지로써 예천군 발전의 초석을 다지고 경북 북부지역의 균형발전을 위해서는 동서와 남북을 연결할 수 있는 철도 노선이 그 무엇보다도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점촌∼도청신도시∼안동을 연결하는 철도노선은 총 길이 54.5km로 사업비는 7천279억 원이다.

올 4월께 결정할 것으로 보이는 ‘제4차 국가 철도망 구축 계획’ 반영을 위해 국토부에 건의된 상태다.

김형동 국회의원(안동·예천)은 국토교통부 계획에 반영을 위해 지난해부터 철도 주무 부처인 국토부를 비롯해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청와대, 교통연구원 등 관계 부처를 찾아 총 9차례 이상 협의를 진행한 바 있다.

또 조만간 국토교통부를 찾아 현안 협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김학동 군수는 “제4차 국가 철도망 구축 계획에 문경(점촌)에서 도청신도시, 안동을 잇는 철도 노선이 반드시 반영될 수 있도록 지역 국회의원을 비롯한 인근 자치단체와 협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안진기자 ajjung@kbmaeil.com

정안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