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의회 “경북·대구 행정통합 반대한다”
안동시의회 “경북·대구 행정통합 반대한다”
  • 손병현기자
  • 등록일 2020.10.27 20:21
  • 게재일 2020.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20회 임시회서 건의안 채택
“경북 내 불균형 심화시킬 것”
안동시의회가 대구·경북 행정통합에 대한 반대 촉구 건의안을 채택했다.

27일 안동시의회(이하 시의회)는 전날 열린 제220회 임시회 제5차 본회의에서 ‘경북·대구 행정통합 반대 촉구 건의안’을 채택해 대통령비서실과 국회, 국무총리실, 행정안전부 등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안동시의회는 건의문을 통해 “2016년 2월 신도청 시대가 개막된 지 5년여 만에 심도 있는 분석이나 논의 과정 없이 일방적으로 추진되고 있는 통합 움직임에 우려한다”고 밝혔다.

시의회는 “대구·경북 통합은 비상식적인 내용이고 비현실적인 구상일 뿐”이라며 “수도권에 대응할 강력한 경쟁력이 담보되지 않은 단일공동체는 단순한 합산에 불과해 국토균형발전에 전혀 이바지하지 못한다”고 일축했다. 이어 “장밋빛 기대를 받았던 마산·창원·진해 통합 경우도 통합의 효율성 증대 효과가 불확실하다”며 “규모의 경제 논리로 밀어붙여 진 통합은 원점에서 재검토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통합은 또 동·남부권 의존도만 높이고, 결국 대구 중심의 지방정부 출범이라는 결과가 돼 경북 내 불균형을 심화시킬 것”이라고 반발했다. 특히, 도청신도시 조성을 완료하지 못한 채 추진되고 있는 행정통합은 경북·대구 모두가 공멸하는 길이라는 점도 경고했다.

끝으로 “통합신공항 이전 문제, 낙동강 물 문제, 도청신도시 개발 문제 등 굵직한 현안 사업을 뒤로하고 조급하게 경북·대구를 통합시키겠다는 것은 허울 좋은 포장에 불과하다”며 “행정통합이라는 결론에 억지로 끼워 맞추려는 노력은 그만둘 것”을 촉구했다.

/손병현기자

why@kbmaeil.com

손병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