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낙영 경주시장 공공비축미 매입현장 찾아 농업인 격려
주낙영 경주시장 공공비축미 매입현장 찾아 농업인 격려
  • 황성호 기자
  • 등록일 2020.10.21 17:05
  • 게재일 2020.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 주낙영 경주시장은 21일 2020년산 공공비축미 산물벼 매입현장인 신경주DSC를 방문해 농업인들을 격려했다.

시는 지난 7일 경주DSC에서 산물벼 매입을 시작으로 다음달 20일까지 산물벼 3천500t(8만7천500포대)과 건조벼 2천80t(5만2천포대) 등 총 5천580t(13만9천500포대)을 매입한다.

시는 올해 긴 장마와 ‘마이삭’, ‘하이선’ 등 연이은 태풍으로 인해 도복, 수발아, 백수 등 많은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벼 재배농가의 손실을 최소화 하기 위해 품종에 관계없이 농가가 희망하는 물량 전량을 매입할 계획이며, 피해벼의 중간정산금은 2만원(30kg포대)으로 공공비축 매입가격이 최종 확정된 후 연말까지 정산하게 된다.

품종검정제도와 관련해 삼광벼 이외 품종이 20% 이상 혼입되면 향후 5년간 공공비축미 매입대상에서 제외되는 만큼 농가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주낙영 시장은 “긴 장마와 연이은 태풍 등 어려운 여건에도 최선을 다해 준 농업인들께 감사하다”며“농가의 안정적인 농업활동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황성호기자 hsh@kbmaeil.com

황성호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