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지역 홀몸 노인에 보낸 '김정숙 여사 편지'
의성지역 홀몸 노인에 보낸 '김정숙 여사 편지'
  • 김현묵기자
  • 등록일 2020.09.29 13:04
  • 게재일 2020.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속엣말씀 차마 꺼내놓지 못하시는 그 마음 뭉클"

 

 

"보고 싶다고, 가장 하고 싶으실 속엣말씀을 차마 꺼내놓지 못하시는 그 마음들이 뭉클했습니다."

의성군은 29일 문재인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가 의성에 홀로 사는 어르신에게 서한을 보내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고 밝혔다.

군은 이 서한을 홀몸 어르신들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군은 지난 14일부터 25일까지 생활지원사 120명이 홀몸 어르신 1천873명을 찾아가 만든 '안전한 집에서 보내기' 영상을 다른 곳에 사는 자녀에게 보내 전국에 반향을 일으킨 바 있다.

김 여사는 서한에서 "어르신들께서 자제분들에게 보낸 영상 편지를 몇 번이나 다시 보았다"며 "고령인 부모님들을 찾아뵐 수 없는 상황이기에 죄송함과 서운함으로 자제분들도 편치 않을 것이다"고 했다.

이어 "저 또한 요양원에 계신 어머니를 오래 못 뵙고 있다"며 추석에 마음 편히 부모님을 찾지 못하는 모든 자녀 마음을 대신 전하기도 했다.

또 "의성군 어르신들이 보내주신 영상 메시지가 고향과 부모님을 찾지 못하는 많은 국민 마음을 보듬어 주셨다"며 "어르신들이 지금까지 수많은 어려움을 이겨내 온 것처럼, 현명하고 강인한 우리 국민은 코로나도 극복할 수 있을 것이다"고 기원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영부인께서 보내주신 편지가 어르신들 아쉬운 마음에 큰 위안이 됐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현묵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