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차 순환도로 완전개통 ‘첫 삽’ 떴다
3차 순환도로 완전개통 ‘첫 삽’ 떴다
  • 김재욱기자
  • 등록일 2020.09.28 19:51
  • 게재일 2020.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캠프워커 주출입센터 신설 기공식
내년 상반기 중 부지반환 마무리
도로개설 등 본격 추진될 것으로

대구 남구는 최근 봉덕동 캠프워커 기지 내에서 동편 도로 주출입센터 신설공사의 기공식 행사를 가졌다고 28일 밝혔다. <사진>

이번 행사를 통해 대구 시민의 오랜 숙원인 캠프워커 동편 활주로 도로개설을 위한 반환부지 정리의 마지막 단계로 진입해 주출입센터가 착공됨에 따라 향후 사업추진에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지난 2015년부터 진행된 미군부대 시설물 이전사업은 현재 H-805헬기장과 차량정비소 이전, 부대담장 이축 등 주요사업이 대부분 끝난 상태이다.

캠프워커 주출입센터가 완공되는 내년 상반기 중에는 미군으로부터의 부지반환이 마무리됨과 동시에 도로개설과 대구대표도서관 건립이 본격 추진될 것으로 보인다.

총 연장 25.2㎞인 3차 순환도로는 1996년 대부분 구간의 건설이 완료됐지만 중동교∼앞산네거리 1.38㎞ 구간은 남구 캠프워커 동편 헬기장과 서편 비상활주로 부지 반환이 늦어지며 발이 묶여 기형적인 형태로 남아 있었다.

캠프워커 동편도로는 폭 40m, 연장 700m로 반환 부지에 도서관이 들어서고 도로가 뚫리면 인근 봉덕동, 대명동 일대의 도시 면모도 크게 달라질 것으로 예상된다.

조재구 남구청장은 “지금까지 3차 순환도로의 단절로 인해 말못할 불편과 고통을 감내해 온 주민들의 얼굴에 웃음이 돌아올 수 있도록 남은 절차를 서둘러 지역발전을 앞당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재욱기자 kimjw@kbmaeil.com


김재욱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