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지역 대학 2021학년도 수시모집 평균 5대 1 이상
경산지역 대학 2021학년도 수시모집 평균 5대 1 이상
  • 심한식 기자
  • 등록일 2020.09.28 19:57
  • 게재일 2020.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남대 등 경산지역 대학들의 2021학년도 수시모집 결과 평균 경쟁률이 5대 1 이상이다.
 

영남대는 3,536명 모집(정원 내)에 18,147명이 지원해 평균경쟁률 5.1대 1로 전년도 5.3대 1보다 소폭 하락했다.
 
최고경쟁률은 일반학생전형 ‘의예과’로 8명 모집에 233명이 지원해 29.1대 1의 경쟁률로 창의인재전형 23.8대 1, 지역인재특별전형 16.3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이 밖에도 신설학과인 항공운송학과가 11.7대 1, 일반학생전형에서 체육학부 체육학전공 20.9대 1, 문화인류학과 12.8대 1, 언론정보학과 11.0대 1, 유아교육과 9.2대 1, 자동차기계공학과 7대 1, 경찰행정학과 6.8대 1로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대구대는 3,504명(정원 내) 모집에 17,855명이 지원해 평균 경쟁률 5.10대1을 기록했다.

지난해 대구대 수시모집 평균 경쟁률은 6.0대1로 경쟁률이 소폭 감소한 이유로 고3 학령인구 감소로 대구·경북 지역 내 전체 지원자 수가 감소한 영향으로 풀이된다.
 
경쟁률 상위 학과는 건축공학과 26.00대1, 물리치료학과 18.50대1, 전자전기공학부 전기·지능로봇공학전공 17대1, 간호학과 16.87대1, 기계공학부 기계공학전공 14대1, 스포츠 레저학과 13.20대1 등이다.
 
대구가톨릭대도 2천645명 모집(정원 내)에 13,548명이 지원해 5.44 대 1의 평균 경쟁률을 기록했다. 지난해 경쟁률은 6.66대 1이었다.
 

학생부교과 교과우수자 전형의 경우, 유아교육과 30.9 대 1, 물리치료학과 22.4 대 1, 경영학과 20.0 대 1을 각각 기록했다. 학생부교과 지역교과우수자 전형에서는 의예과 16.5 대 1, 무역학과 14.43 대 1, 경영학과 11.6 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학생부 종합 DCU인재 전형에서는 간호학과가 31.8대 1의 가장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실기위주 일반전형에서는 체육교육과가 6명 모집에 98명이 지원해 16.3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경일대는 1,380명 모집에 7,420명이 지원해 평균 5.4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지난해에는 평균 6.5대 1의 경쟁률이었다.
 
학과별로는 간호학과 지역인재면접전형이 22대 1, 경찰행정학과 일반전형 8.8대 1, 만화애니메이션학부 일반전형 7.3대 1을 기록했다.

입학과 취업을 동시에 확정하는 조기취업형계약학과 신입생 모집에서는 스마트팩토리융합학과와 취업약정을 맺은 아진산업(주) 16대 1, ㈜덴티스 8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대구한의대는 1,292명 모집에 7,901명이 지원해 평균 경쟁률 6.12대 1을 기록했다. 지난해 경쟁률은 7.27대 1이었다.
 
일반 전형은 563명 모집에 3,455명이 지원해 6.14대 1, 면접전형에 484명 모집에 2,171명이 지원해 4.49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특히, 한의예과(자연)는 50명 모집에 1,333명이 지원해 26.66대 1, 한의예과(인문) 28명 모집에 607명이 지원해 21.68대 1의 경쟁률을 보였으며 간호학과 15.43대 1, 물리치료학과 16대 1, 반려동물보건학과 10.9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심한식기자 shs1127@kbmaeil.com


심한식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