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굣길이 안전한 대구 만든다
등굣길이 안전한 대구 만든다
  • 이곤영기자
  • 등록일 2020.09.23 19:51
  • 게재일 2020.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市, 시교육청·일선학교와 협업해
학교부지 활용 통학로 사업 추진
올 송현초 등 4곳 추진… 11월 완료

대구시가 대구시교육청, 일선 학교와 협업해 ‘학교부지를 활용한 통학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23일 대구시에 따르면 2018년부터 시작된 이 사업으로 현재까지 2개 학교(서구 인지초, 대성초)에 보행로가 설치돼 안전한 통학로 확보로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에 효과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대구시는 올해 사업을 확대해 8억8천만원의 예산을 들여 달서구 송현초교 등 4곳에 보행로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11월까지 공사를 완료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으로 달서구 송현초교 남·북측(170m), 본리초 북측(132m)에 보행로(인도)가 조성되고 달서구 내당초교 남측(44m)에는 데크가 설치된다. 또 남구 봉덕초교 남측에도 인도(60m)와 데크(100m)를 각각 설치해 보행로를 조성한다.

특히, 이 사업은 초등학교 주변의 보행자와 차량이 혼재되어 사고 위험성이 큰 좁은 골목길에 교육청(학교)에서 학교 옹벽 및 담장 등 학교 부지를 인도로 제공하고 행정기관(대구시, 구·군)이 사업을 시행하는 방식으로 진행돼 기존 도로는 유지하면서 학교 주변에 인도를 조성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윤정희 대구시 교통국장은 “지난해 시행된 민식이법 등으로 어린이보호구역과 안전한 통학로 확보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더욱 높아졌다”면서 “안전한 통학로 확보를 위한 가장 확실한 방안인 통학로 조성사업에 적극 협조에 준 교육청과 일선 학교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이런 협력사업을 계속 추진해 ‘학교 가는 길’이 안전한 대구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곤영기자


이곤영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