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자원, 울릉군에 태풍피해 성금 600만 원 기탁
한국수자원, 울릉군에 태풍피해 성금 600만 원 기탁
  • 김두한 기자
  • 등록일 2020.09.21 17:39
  • 게재일 2020.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수자원공사 낙동강유역본부 관계자는 21일 울릉군청을 방문 코로나 19와 태풍으로 어려움을 겪는 울릉군민들을 위해 써 달라서 성금 600만 원 지정 기탁했다.

이날 성금 지정기탁에는 윤재찬 수자원공사 낙동강경영처 처장과 배명중 차장, 남궁혁 경북지역협력단 지원부 부장, 박원근 울릉현대화사업팀 팀장 등이 참석했다.

윤재찬 처장은 “코로나 19와 최근 태풍으로 인해 모두가 어려운 시기이지만 작은 힘이 돼 이른 시일 내에 극복하길 바라며, 앞으로도 어려운 국민과 함께하는 공공기관으로서의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어려운 시기에 보탬이 돼 주신 수자원공사에 감사하며 성금은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지정 기탁해 울릉군 내 어려움을 겪는 가구에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김두한기자kimdh@kbmaeil.com

김두한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