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문화관광공사, 대만에 경북 알린다
경북문화관광공사, 대만에 경북 알린다
  • 황성호기자
  • 등록일 2020.09.20 20:03
  • 게재일 2020.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타이난 중심가 옥외 광고판 활용
경북 관광 비대면 온라인마케팅
여행사·박람회 등 다각적 홍보도

[경주] 경북도문화관광공사(이하 경북문화관광공사)가 비대면 온라인마케팅으로 대만 시장 공략에 본격 나섰다.

경북문화관광공사는 9~12월까지 대만 타이난 중심가 옥외 광고판을 활용, 경북 관광 홍보활동을 펼친다.

가로 4m, 세로 5m 크기의 옥외 광고판을 통해 하루 74회에 걸쳐 경주 첨성대·엑스포공원, 안동 월영교, 문경새재 등 경북 주요 관광명소 동영상이 나간다. <사진>

경북문화관광공사는 대만 남부지역 관광객 유치를 위해 2018년 타이난시 여행업협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공격적인 마케팅을 펼쳐왔다.

또 현지 여행사 세일즈 콜, 타이난 국제박람회 참가 등 다각적인 홍보활동을 펼치는 한편 현지 여행사 조합과 협업해 신규 경북 관광상품을 개발했다.

김성조 경북문화관광공사 사장은 “옥외 광고판을 활용한 홍보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대만 관광객 유치를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지난해 우리나라를 방문한 대만 관광객은 126만명이다.

/황성호기자 hsh@kbmaeil.com
황성호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