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잔한 감성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잔잔한 감성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 연합뉴스
  • 등록일 2020.09.15 19:05
  • 게재일 2020.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청자가 찜한 TV’ 9위 기록
음악하는 청춘남녀의 성장기
스물아홉의 사랑 차분히 그려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SBS 제공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유행이 장기화하자 잔잔한 소품집 같은 힐링 코드가 통했다.

15일 CJ ENM이 발표한 9월 첫째 주(8월 31일~9월 6일) 콘텐츠영향력평가지수 집계에 따르면 SBS TV 월화극 ‘브람스를 좋아하세요?’가 전주보다 무려 44계단 올라 9위에 안착했다.

스물아홉 경계에 선 클래식 음악 학도들의 성장기와 사랑을 그리는 ‘브람스를 좋아하세요?’는 큰 진폭은 없지만 잔잔한 울림을 주는 요소가 많다.

사랑과 우정으로 둘러싸인 육각 관계를 그리면서도 복잡하거나 자극적이기보다는 차분한 감성을 강조했다. 그러면서도 섬세하고 촘촘한 감정선 속에 마음을 졸이며 다음 이야기를 지켜보게 하는 장치들을 심어둬 극적인 요소도 확보했다.

최근 다시 청춘 드라마들이 속속 등장하는 가운데 각자 다른 환경에서 꿈을 향해 나아가는 주인공들의 성장기를 지켜보는 것도 쏠쏠한 재미다.

드라마 분위기와 어울리게 적재적소에 배치된 삽입곡들도 호평받고 있다. 실제로 클래식 음악 전공자인 류보리 작가는 이야기와 밀접한 관련이 있는 클래식 곡들을 곳곳에 배치해 클래식을 모르는 시청자들도 함께 즐길 수 있도록 했다. 펀치, 지오디(god), 첸, 태연 등이 참여한 OST(오리지널사운드트랙)도 화제다.

한동안 침체했던 드라마 시장도 가을을 맞아 활기를 띠는 모양새다.

‘브람스를 좋아하세요?’와 ‘청춘기록’ 등 청춘 성장극을 비롯해 tvN ‘비밀의 숲2’(CPI 2위), ‘악의 꽃’(5위), SBS TV ‘앨리스’(CPI 드라마 부문 5위) 등이 골고루 호평받으며 시청률 지분을 나눠 가졌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