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일대, 4년제大 최초 항공기 안전훈련센터 구축
경일대, 4년제大 최초 항공기 안전훈련센터 구축
  • 심한식기자
  • 등록일 2020.08.12 20:21
  • 게재일 2020.0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737와 동일한 환경속 실습 가능
전국 고교생 초청 체험행사도 열어
항공기 안전훈련센터에서 경일대 항공서비스학과 재학생들이 자세를 취하고 있다.
경일대 항공서비스학과가 최근 4년제 대학 중 최초로 항공기 안전훈련센터를 구축하고 전국의 고교생을 대학으로 초청해 전공 체험 행사를 가졌다.

안전훈련센터는 B-737항공기와 같은 환경(높이, 좌석배열, 기내화재 등)에서 비상상황 시 객실승무원들이 취하는 행동에 관한 모든 것을 실제로 실습할 수 있다.

비상탈출 미끄럼대, 항공기 도어 실습훈련시설, 기내 화재진압 실습시설 등이 갖춰져 4년제 대학 중에서는 유일하게 티웨이항공 객실승무원들이 경일대에서 안전자격을 경신하거나 취득하게 된다.

지난 8일에는 전국 각지에서 사전 신청한 고교생 20여 명이 경일대가 보유한 항공실습실(Mock-UP)과 안전훈련센터(SAFETY TRAINING CENTER)에서 전공체험 행사를 가졌다.

전공체험 고교생들은 식음료 제공 서비스 체험과 비상상황 대비 안전훈련, 화재진압훈련, 신입생 수시모집 대비 모의면접 등의 일정을 통해 항공승무원과 학과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시간을 가졌다.

승무원 출신 교수와 재학생의 서비스 및 안전훈련 시연 후에는 참가자들이 직접 식·음료를 제공하고 비상 시 탈출훈련과 화재진압을 위한 소화기 작동을 경험하기도 했다.

경주 안강여고 3학년 이성경(19) 양은 “실제 여객기와 같은 환경에서 탈출훈련 실습도 하고 모의면접 후 피드백을 받을 수 있어 보람 있는 시간이었다”라는 소감을 밝혔다. 경산/심한식기자

심한식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