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군 신소득 대체작목 애플망고 첫 출하
청도군 신소득 대체작목 애플망고 첫 출하
  • 심한식기자
  • 등록일 2020.07.30 20:01
  • 게재일 2020.0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애플 망고 농장을 찾은 이승율 군수가 농장 관계자들과 즐거워 하고 있다. /청도군 제공
[청도] 청도군이 30일 미래지향적 농업 정책과 기후 변화에 대응해 신소득 대체작목으로 육성한 애플망고를 첫 출하했다.

‘하늘담은 정원’ 김희수 대표가 지난해 시범 재배한 것이다. 1억5천만원을 들어 1천710㎡ 규모의 아열대 작목 재배 시범사업을 추진 중인 청도군은 감, 복숭아를 대체하는 새 농가 소득원으로 애플망고를 육성할 계획이다. 2013년 청도에 귀농해 애플망고, 파파야, 체리 등 아열대 작물을 재배하고 있는 김 대표는 “재배 면적을 늘려 가격 경쟁력을 높여가겠다”고 했다. /심한식기자
심한식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