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성구, 소상공인 이자 지원기간 확대
수성구, 소상공인 이자 지원기간 확대
  • 김재욱기자
  • 등록일 2020.07.30 19:50
  • 게재일 2020.0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영안정자금, 1년→3년으로

대구 수성구는 소상공인 경영안정자금의 이자지원 기간을 1년에서 3년으로 확대한다고 30일 밝혔다.

수성구와 대구신용보증재단, 대구은행 수성구청지점은 장기적인 경영안정 지원을 위해 소상공인 경영안정자금 지원을 위한 협약을 변경하고, 이자지원 기간을 1년에서 3년으로 확대했다.

수성구는 지난 3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을 위해 추경예산을 확보했다. 경영안정자금 지원을 통해 자영업자를 보호하고자 대구신용보증재단에 6억원을 출연했고, 출연금의 10배인 60억원 규모로 특례보증 금액을 확대했다.

이번 협약변경을 통해 수성구에 사업장을 두고 3개월 이상 영업 중인 소상공인은 업체당 최대 3천만원의 대출과 대출이자의 1.5%를 3년간 지원받을 수 있다.

대출상품은 3년 만기일시상환과 3년 거치 2년 원금분할상환 두 종류로 운영된다.

지원대상 및 조건 확인, 신청 접수는 대구신용보증재단 범어동지점(053-744-6500)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재욱기자 kimjw@kbmaeil.com
김재욱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