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최원권 코치, 300만원 제재금
대구 최원권 코치, 300만원 제재금
  • 이바름기자
  • 등록일 2020.06.14 20:03
  • 게재일 2020.0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FC의 최원권 코치가 심판을 비난해 300만원의 제재금을 받았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지난 12일 제2차 상벌위원회를 개최해 개인 SNS에 심판을 비난하는 글을 게시한 최 코치에게 300만원의 제재금을 부과했다. 최원권 코치는 지난 7일 K리그1 5라운드 성남과 대구의 경기 종료 후 개인 SNS에 심판을 비난하는 게시물을 올렸다. K리그 경기규정 제36조 및 상벌규정의 유형별 징계기준 제2조는 공식인터뷰 뿐만 아니라 SNS 등 대중에게 공개될 수 있는 어떠한 경로를 통해서도 경기의 판정이나 심판에 관한 부정적 언급 또는 표현을 할 수 없도록 정하고 있다. /이바름기자
이바름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