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주군의회, 월항장산농공단지 방문… 중기 애로사항 청취
성주군의회, 월항장산농공단지 방문… 중기 애로사항 청취
  • 전병휴기자
  • 등록일 2020.06.04 20:05
  • 게재일 2020.0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주군의회 의원들이 지역 중소기업을 방문해 애로사항을 청취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성주] 성주군의회는 최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근로자들을 격려하기 위해 성주군 월항장산농공단지를 방문했다.

월항장산농공단지는 1990년 9월 농공단지로 지정 된 이후, 현재 31개 업체가 가동중이나 최근 코로나19 영향으로 공장 가동률이 많이 줄어들어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

농공단지 내에 있는 (주)동문산업, (주)동아필름을 잇달아 방문한 의원들은 중소기업들의 제품 생산 현장을 둘러보고, 허심탄회한 대화를 통해 기업운영 및 농공단지 내 시설에 대한 애로사항과 해결방안을 함께 모색했다.

특히 공단 내 주차공간이 부족해 근로자들의 불편과 안전사고가 우려되는 상황을 해결하기 위해 관계부서와 심도있게 논의했다.

구교강 의장은 “지역경제의 버팀목 역할을 하는 중소기업들이 하루 빨리 코로나19의 어려움을 극복하고, 더 좋은 환경에서 일할 수 있도록 의회에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전병휴기자 kr5853@kbmaeil.com
전병휴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