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내일 최고 35℃… 대구·경북 올 첫 폭염특보
오늘∼내일 최고 35℃… 대구·경북 올 첫 폭염특보
  • 이시라기자
  • 등록일 2020.06.03 20:13
  • 게재일 2020.0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 오전 11시부터 ‘7곳’ 발효
이틀간 무더위… 6일 해제 전망

대구와 경북 6개 시·군에 폭염특보가 떨어졌다.

기상청은 4일 오전 11시를 기점으로 대구와 경북 경산·김천·칠곡·성주·청도·고령에 폭염주의보를 발효한다고 3일 밝혔다. 폭염특보 기준은 일 최고체감온도가 33℃ 이상인 상태가 2일 이상 지속될 것으로 예상될 때 내려진다. 지난달 15일부터 폭염특보 기준이 일 최고기온에서 일 최고체감온도로 바뀌었다.

4일과 5일은 대구와 경북의 낮 최고기온이 34℃∼35℃까지 오르면서 최고체감온도도 33℃ 내외일 것으로 기상청은 바라보고 있다.

무더위는 이틀간 반짝 후 오는 6일 해풍의 유입과 함께 해제될 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지역에 따라 최고기온이 높아도 폭염특보가 발표되지 않을 수도 있어 특보에만 의존하지 않는 게 좋다.

/이시라기자

sira115@kbmaeil.com


이시라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