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호천·금호강에 이런 담수생물들이 살아요”
“자호천·금호강에 이런 담수생물들이 살아요”
  • 곽인규기자
  • 등록일 2020.06.02 19:45
  • 게재일 2020.0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저서성대형무척추동물 다룬
‘낙동강… 자호천·금호강’ 발간

[상주] 상주시에 있는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관장 서민환)은 2일 낙동강 권역 자호천과 금호강에 사는 대표적 담수생물인 저서성대형무척추동물의 정보를 다룬 ‘낙동강 생물길3-자호천·금호강’<사진>을 발간했다. 저서성대형무척추동물은 하천이나 호수 등에 서식하는 생물 중 눈으로 구별할 수 있고 척추가 없는 동물을 말한다.

자호천은 포항시 죽장면에서 발원해 금호강에 합류하며, 금호강은 경산시, 영천시, 대구광역시 등을 지나 낙동강 본류로 흘러 들어간다.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연구진은 2018년부터 최근까지 자호천 9개 지점, 금호강 4개 지점에 대해 저서성대형무척추동물의 현황을 조사했다.

이들 13개 지점에 사는 저서성대형무척추동물은 총 145종으로 나타났다.

자호천에는 134종, 금호강은 69종이 사는 것으로 확인됐으며, 각 조사 지점별 평균 종수는 46종으로 나타났다.

가장 많은 저서성대형무척추동물이 사는 지점은 자호천 9번째 지점(경상북도 영천시 조교동 단포교)으로 네점하루살이, 꼬마줄날도래 등 54종이 확인됐다. 가장 적은 저서성대형무척추동물이 사는 지점은 금호강 4번째 지점(대구광역시 서구 팔달교)으로 깔따구류, 민물넙적거머리 등 29종이 확인됐다.

이번 자호천과 금호강에 사는 저서성대형무척추동물 중 대칭이, 큰논우렁이, 노란측범잠자리, 어리장수잠자리, 가시측범잠자리, 잔산잠자리, 알락물진드기 주름다슬기, 작은대칭이, 강하루살이, 뿔하루살이, 한국강도래, 두눈강도래 등 13종은 사진과 지도로 ‘낙동강 생물길3-자호천·금호강’에 수록했다.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다양성연구팀(054-530-0831)으로 신청하면 무료로 받아 볼 수 있다. /곽인규기자
곽인규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