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릉도 신설 통합중학교 첫 등교개학… 친구들아, 반가워
울릉도 신설 통합중학교 첫 등교개학… 친구들아, 반가워
  • 김두한 기자
  • 등록일 2020.05.27 17:00
  • 게재일 2020.0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축된 통합 울릉중학교 전경

울릉도 교육백년대개를 설계할 신설 통합 중학교인 울릉중학교가 27일 첫 등교를 했다. 현대식 최신 건물로 지난 2월 준공된 통합 울릉중학교에 등교하는 학생들의 얼굴은 밝았다.

이날 울릉교육지원청(교육장 최영택)은 신설 통합 울릉중학교 첫 등교 개학에 맞춰 등교시간 학교를 방문, 등교 개학 상황 확인과 학생들을 환영 및 격려했다.

첫 개학 등교하는 통합 울릉중학교는 울릉군내 울릉중, 우산중, 울릉북중, 울릉서중 등 4개 중학교를 통합, 신설 완공 후 코로나 19 확산 예방조치에 따른 휴업 및 온라인 수업으로 등교를 미루다 이날부터 3학년을 대상으로 첫 등교가 이뤄졌다.

최영택교육장을 비롯해 교직원들이 첫 등교하는 학생들을 맞이하고 있다.

통합 울릉중학생들은 최신의 건물과 쾌적한 학교 환경에서 새 친구들을 맞이하면서 더 밝고 행복한 모습으로 등교했다.

학생들은 쾌적한 환경과 깨끗한 새로운 시설에서 최신형 기자제, 교실, 운동장, 체육관에서 공부하고 뛰어 노는게 신기한 듯 연신 즐거워 했다.

최 교육장은 “새로 신축된 통합 울릉중학교와 개학을 함께 맞이하는 유치원, 초등학교, 고등학교 학생들이 등교수업 후 학교생활에 빨리 적응하고 코로나 19 예방 메뉴얼을 잘 지켜 쾌적하고 안전한 학교생활이 이뤄지도록 모든 교직원들과 학부모님들이 관심을 기울여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통합 울릉중학교에 첫 등교하는 모습

한편, 통합울릉중학교는 울릉교육지원청이 2016년 8월부터 2020년 2월까지 3년6개월 간 382억 원을 투입, 울릉읍 사동리의 4만 4천195㎡ 터에 울릉중학교 교사(校舍)를 완공했다.

교사는 교실 20개, 기숙사 4인실 기준 36실(144명 수용), 체육관, 동아리실, 도서관 및 교과 특별실, 독도자료실 및 폐지학교 역사관 등의 시설을 갖췄다.

/김두한기자kimdh@kbmaeil.com

김두한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