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희, 코로나 위기가정 아동돕기 3천만원 기부
최희, 코로나 위기가정 아동돕기 3천만원 기부
  • 연합뉴스
  • 등록일 2020.04.07 19:57
  • 게재일 2020.0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송인 최희. /샌드박스 네트워크 제공
프로야구 하이라이트 방송으로 잘 알려진 방송인 최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에 빠진 위기가정 아동을 돕는 데 써 달라며 국제구호개발 NGO (비정부기구) 세이브더칠드런에 3천만원을 기부했다.

최희는 “코로나19 확산으로 모두 어려운 시국이지만 특히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저소득층 아동이 많다는 소식을 듣고 작은 힘이나마 보태기로 했다”면서 “자라나는 아이들이 꿈과 희망만큼은 잃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2010년 KBSN 스포츠 아나운서로 데뷔한 최희는 최근 유튜브 채널 ‘노잼희TV’에서 자신의 라이프스타일을 공개하며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청각장애아동을 위해 CF출연료 전액을 쾌척하고 여러 기부행사의 진행을 맡는 등 나눔에 앞장서 왔다.

세이브더칠드런은 전국 만 18세 미만 아동을 양육하는 저소득가정과 조부모가정등 위기가정에 생계비를 지원하고 있다.

세이브더칠드런 코로나19 위기가정 후원 방법을 알려면 인터넷 홈페이지(sc.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하나은행 계좌(379-910018-03104)로 보내도 된다. /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