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보현산별빛축제 하반기로 연기
영천보현산별빛축제 하반기로 연기
  • 조규남 기자
  • 등록일 2020.03.31 17:11
  • 게재일 2020.0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천】  오는 6월 12일부터 3일간 보현산천문과학관 일원에서 개최할 ‘제17회 영천보현산별빛축제’가 하반기로 연기됐다.

31일 영천시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 축제장을 찾는 시민과 관광객들의 안전을 위해 이 같이 결정했다.

당초 시는 제17회 영천보현산별빛축제와 관련 올해 1월 축제위원회를 구성하고 작년과 비슷한 시기인 6월 중순에 축제를 개최키로 결정했다.

최기문 시장은 “축제는 대규모의 인원이 모이는 행사인 만큼 무엇보다도 방문객들의 안전을 최우선해 결정한 조치다”며 “하반기 축제 개최로 준비기간이 더 길어진 만큼 더욱 내실 있고 알찬 축제로 방문객들을 맞이하겠다”고 했다.

한편 영천보현산별빛축제는 보현산 일원의 천문과학 인프라와 청정자연이 선사하는 별빛 가득한 밤하늘을 활용해 매년 개최되는 지역의 대표축제이다.
지난해에는 5만500여명의 관광객이 축제장을 방문했으며 올해 2년 연속 경북도 우수축제로 선정됐다.
/조규남기자
 


조규남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