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문화원 역사상 첫 투표로 감사 선출
문경문화원 역사상 첫 투표로 감사 선출
  • 강남진 기자
  • 등록일 2020.03.29 17:54
  • 게재일 2020.0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경】 문경문화원은 제18대 제2기 감사선거를 실시해 한학수·손동원 2명을 선출했다고 29일 밝혔다.

선거는 문경문화원이 창립된 1967년 이래 53년 만에 처음 투표로 진행됐다.

문경문화원은 원장, 부원장, 이사, 감사를 총회에서 선출하도록 정관에 규정돼 있으나, 그동안 어떤 직위도 투표하지 않고 200여 명 문화 가족들의 합의로 선출해 왔다.

하지만 이번에는 2년 임기의 감사를 선출하려고 공고하자, 후보등록 마지막 날 한 후보가 등록해 처음으로 투표절차에 들어갔다.

특히 코로나19로 교육, 회의, 행사 등 다중이 모일 수 없는 상황이라 총회를 서면의결로, 감사선거를 거소투표로 진행행했다.

이에 따라 이사회에서 5명을 선거관리위원으로 선출해 위촉한 후 141명의 선거권자에게 투표용지를 발송했다.

141명의 유권자 중 126명이 참여해 89%의 투표율을 기록했다.

이날 당선된 감사 임기는 오는 4월 1일부터 2년간이다.

한학수·손동원 당선자는 “문경문화원은 오랜 역사 속에 문경의 정신을 담아 왔다”며 “그동안 원장, 부원장, 이사, 감사 등 임원들이 무보수로 문화원 발전에 이바지해 온 전통을 잘 살려 문화원이 더욱 발전하도록 봉사하겠다”고 말했다.

/강남진기자 75kangnj@kbmaeil.com


강남진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