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북구, 공공분야 단기일자리 참여자 450여명 모집
대구 북구, 공공분야 단기일자리 참여자 450여명 모집
  • 심상선기자
  • 등록일 2020.03.25 20:25
  • 게재일 2020.0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북구가 다음달 1일부터 8일까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공공분야 단기일자리 참여자를 공개모집한다고 25일 밝혔다. 모집분야는 긴급 단기일자리 사업과 제2단계 대구형 디딤돌사업이며, 450여명을 모집한다.

긴급 단기일자리 사업은 370명을 선발할 예정이며, 만 18세 이상 만 65세 미만의 구민 중 코로나19로 인한 실직자, 구직자면 가능하다.

이 사업 참여자는 코로나19로 붕괴위기에 놓인 서민가구를 위한 방역·소독 및 취약지 환경정비 분야 등에 종사하게 된다. 또한, 2단계 대구형 디딤돌사업은 정보화 추진 및 공공서비스 분야에서 80명을 선발할 예정이다.

대상은 만 18세 이상의 실업자 및 정기적 소득이 없는 일용직 근로자로서, 가족 합산 재산이 2억원 이하이고 가구소득이 세대원수별 기준 중위소득 65% 이하면 된다.

단, 공공근로 2차례 연속 참여자, 공무원의 배우자, 전업농민, 사업자등록자, 국민기초생활보장법상의 생계·의료급여 수급자, 1세대 2인 참여자, 실업급여 수급자 등은 신청할 수 없다.

자세한 문의사항은 북구청 일자리정책과(053-665-2644) 또는 거주지 동 행정복지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심상선기자 antiphs@kbmaeil.com
심상선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