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한 임대인 운동 추진 영주시·영주상의
착한 임대인 운동 추진 영주시·영주상의
  • 김세동기자
  • 등록일 2020.02.27 18:55
  • 게재일 2020.0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주] 영주시와 영주상공회의소가 27일 ‘착한 임대인 운동’에 나섰다.

코로나19로 매출은 급감했지만 매월 임대료를 내야하는 지역 내 소상공인들의 근심을 덜고 시민 대화합을 도모하기 위해 전개된다.

시는 코로나19 피해를 함께 극복하기 위한 건물주들의 자발적인 상가 임대료 인하 운동이 영주지역에도 확산될 수 있도록 ‘착한 임대인 운동’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호소했다.

건물 임대인과 임차인이 상생할 수 있도록 ‘착한 임대인 운동’ 분위기 확산에 전통시장 상인들도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시는 먼저 ‘착한 임대인 운동’ 확산 분위기 조성을 위해 공설시장(93개 점포) 상인들을 대상으로 사용료(월 700만 원)를 2개월 동안 감면하기로 결정했다.

영주시 ‘착한 임대인’ 1호를 자청한 차건철 영주시상인연합회장은 본인 소유 상가 월 임대료를 코로나19 종료 시까지 50% 낮추기로 했다.

/김세동기자 kimsdyj@kbmaeil.com
김세동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