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식품접객업소 1회용품 사용 한시적 허용
영주시, 식품접객업소 1회용품 사용 한시적 허용
  • 김세동 기자
  • 등록일 2020.02.27 17:31
  • 게재일 2020.0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주】 영주시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식품접객업소의 1회용품 사용을 한시적으로 허용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조치는 질병관리본부의 코로나19 상황 종료시까지 한시적으로 시행된다.

1회용품은 컵, 수저, 접시 등으로 환경오염 방지와 자원의 절약을 위해 커피숍, 식당 등 식품접객업소의 실내 사용을 금지했으나, ‘코로나19’의 확산을 막기 위해 충분한 소독과 세척이 어렵다고 판단되는 경우에 한해 1회용품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한시적으로 허용했다.

이상효 환경보호과장은 “시민들의 불안감 해소와 건강보호를 위해 실생활과 밀접한 식품접객업소에 대해 1회용품 사용을 한시적으로 허용하게 됐다”고 말했다.

/김세동기자 kimsdyj@kbmaeil.com


김세동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