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농기센터, 화훼분야 현장실용 연구 추진
상주시농기센터, 화훼분야 현장실용 연구 추진
  • 곽인규기자
  • 등록일 2020.02.17 19:26
  • 게재일 2020.0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농업기술원과 공동 수행

[상주] 화훼분야 현장실용 연구를 위해 상주시농업기술센터와 경북도농업기술원이 손을 잡았다.

상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손상돈)는 경북도농업기술원 화훼연구소와 ‘라넌큘러스 정식 시 지온관리를 위한 피복재 선발 분야’ 현장실용 공동연구를 수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라넌큘러스는 꽃다발과 장식용으로 인기가 높은 꽃이다.

현장실용 공동연구 과제는 재배농가로부터 현장에서 필요한 애로기술을 제안 받아 이뤄진다.

시는 지난해 11월 연구 과제를 신청했고, 올해 1월 17일 과제심의회를 거쳐 최종 선정됐다.

이번 연구는 라넌큘러스 재배농가 2개소에서 지금까지 사용하던 비닐과 부직포, 타이벡 피복 등을 대상으로 피복재별 특성 평가, 땅 온도, 습도 변화 조사 등을 통해 적정 피복재를 찾는 것이다. 라넌큘러스는 뿌리를 여름에 심기 때문에 땅 온도를 적정하게 유지해야 한다.

최낙두 상주시 기술보급과장은 “고온기에 꽃 뿌리가 잘 자랄 수 있도록 알맞은 피복재를 찾아내 고품질의 라넌큘러스를 안정적으로 생산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곽인규기자 ikkwack@kbmaeil.com
곽인규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