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봄과 함께 경산묘목시장 15일 개장
새봄과 함께 경산묘목시장 15일 개장
  • 심한식 기자
  • 등록일 2020.02.16 15:59
  • 게재일 2020.0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산】 경산종묘산업특구가 지난 15일 농업의 시작을 알리는 묘목시장을 개장했다. <사진>

경산지역은 묘목생산에 적합한 천혜의 자연환경과 100년 넘는 우수한 묘목 재배기술로 우리나라 생산량의 60~70%를 차지하는 전국 최대의 묘목생산지로서 이번 묘목시장은 따뜻해진 이상기후로 예년에 비해 보름 정도 앞당겨 개장됐다.

올해 묘목시장 가격 동향을 보면 전년도 대비 비교적 안정적이지만 샤인머스켓 등 일부 포도품종과 신비, 경도, 스위트퀸 등 복숭아, 태추단감, 대봉감은 품귀현상으로 상승세가 예측되며 자두, 밤, 앵두, 체리는 전년과 비슷한 수준, 호두 실생묘와 배는 수요 감소로 20% 하락할 전망이다.

현재 유실수 중 가장 많이 거래되는 사과 자근묘는 주당 10,000 ~ 15,000원, 이중묘는 5,000 ~ 8,000원 선(루비에스 3,000 ~ 5,000원)이며 시나노골드와 루비에스 묘목은 품귀가 예상된다.

/심한식기자 shs1127@kbmaeil.com


심한식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