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영주사과·풍기인삼 세계시장 판로 확대
영주시, 영주사과·풍기인삼 세계시장 판로 확대
  • 김세동기자
  • 등록일 2020.02.13 19:58
  • 게재일 2020.0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풍기홍삼 13t·영주사과 5.4t
미국·극동러시아 선적 마쳐

[영주] 영주시는 13일 풍기홍삼 13t과 영주사과 5.4t을 미국과 극동러시아 수출을 위해 선적에 들어갔다.

풍기홍삼은 풍기인삼조합의 ‘황풍정’ 브랜드제품으로, 미국LA 영주홍보관을 통해 미국 26개주 50개소의 판매처로 배분돼 판매될 예정이다.

풍기인삼조합(조합장 권헌준)은 2012년 미국으로 수출을 시작한 이후 지난해까지 모두 320만9천불의 수출 실적을 올렸으며, 매년 수출량이 증가세를 나타내고 있다. 우림영농조합법인(대표 박경수)은 이날 극동아시아에 5.4t의 사과 수출을 위한 선적을 마쳤다. 지난해에도 극동러시아에 5.4t의 영주사과를 수출한 바 있다.

권헌준 조합장은 “영주시의 지원과 함께 수출시장 다변화에 매진해 온 결과 미국LA 시장 뿐만 아니라 미국 전역으로 그 판매처를 늘리고 있다”며 “적극적인 마케팅을 통해 지속적인 판로를 확보해 수출을 늘리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경수 대표는 “지난해에는 사과 가격하락에 따른 농가의 어려움을 타개하기 위해 수출시장을 개척하는데 주력했다면 올해는 개척한 수출시장에 신선농산물 수출 물량 확대에 주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세동기자
김세동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