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 지좌동 평화통일공원 내달부터 토지 보상 나서
김천 지좌동 평화통일공원 내달부터 토지 보상 나서
  • 나채복기자
  • 등록일 2020.02.11 19:09
  • 게재일 2020.0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천] 김천시가 도시공원 일몰제에 대비해 추진하는 지좌동 평화통일공원 토지 보상에 나선다.

시는 최근 지주, 감정평가사, 변호사 등 14명으로 구성한 토지보상협의회를 열어 공원 조성을 설명하고 토지보상에 대한 의견을 수렴했다.

토지 보상비 40여억원은 확보한 상태다. 이달 중 편입토지 감정평가를 하고 다음 달부터 보상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시는 258억원을 들여 2022년까지 지좌동 황산 일원 29만6천㎡에 평화통일공원을 조성한다. 예술정원, 생태원, 광장 등을 비롯해 청소년 체험시설, 캠핑장, 전망타워, 카페 등을 만든다. /나채복기자 ncb7737@kbmaeil.com
나채복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