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군, 카드형 지역화폐 발행
칠곡군, 카드형 지역화폐 발행
  • 김재욱기자
  • 등록일 2020.01.19 20:13
  • 게재일 2020.0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경북 최초 은행 방문 없이
스마트폰 전용 앱 ‘착한페이’로
카드 신청·금액 충전 가능 편리

[칠곡] 칠곡군이 대구·경북 최초로 종이형이 아닌 카드형 지역화폐<사진>를 발행해 눈길을 끌고 있다.

군은 카드형 지역화폐인 칠곡사랑카드를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칠곡사랑카드는 종이형 지역화폐의 불편을 해소하고 지역 자본의 역외유출 방지 등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다.

이번에 출시된 제품은 은행을 방문하지 않고 집에서 편리하게 스마트폰으로 신청과 금액 충전이 된다.

스마트폰의 전용 앱(착한페이)을 통해 신청 및 금액 충전이 가능하며, 스마트폰 사용이 익숙하지 않은 주민을 위해 지역 내 금융기관에서도 카드 신청을 지원한다.

카드단말기가 설치된 지역 내 모든 업소에서 사용이 가능하나 칠곡군을 벗어난 지역 밖과 유흥업소, 기업형 슈퍼마켓 등의 대규모 점포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구매자에게는 사용의 편의성과 포인트 적립, 소득공제 등의 혜택이 주어지고 상인에게는 가맹점 신청 불필요, 매출증대 등의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군은 칠곡사랑카드 홍보를 위해 오는 31일까지 포인트를 5%에서 7%로 인상했다.

또 백선기 군수는 지난 17일 칠곡사랑카드를 활용 왜관전통시장에서 장을 보며 홍보에 나섰다.

백선기 군수는 “칠곡사랑카드의 발행으로 결제 방식의 시대적 변화와 카드 사용의 편리함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 소비증가를 통해 지역 경제활성화에 기여하고, 소비자와 소상공인들 모두 윈윈할 수 있는 정책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재욱기자 kimjw@kbmaeil.com
김재욱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