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제철소, 흥해서 키운 쌀로 이웃사랑 실천
포항제철소, 흥해서 키운 쌀로 이웃사랑 실천
  • 박동혁기자
  • 등록일 2019.12.18 20:58
  • 게재일 2019.1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1%나눔재단 기금으로
흥해쌀 10㎏ 2천200포 구매
좋은이웃복지센터에 전달해

18일 포항 좋은이웃복지센터에서 진행된 ‘희망나눔 사랑의 쌀 전달식’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포스코 제공

포스코 포항제철소는 18일 포항시 북구 흥해읍 좋은이웃복지센터에서 ‘희망나눔 사랑의 쌀 전달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최인석 포항제철소 행정부소장을 비롯한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포항제철소는 흥해쌀 10㎏ 2천200포를 구매해 좋은이웃복지재단을 통해 지역의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전달했다.

흥해쌀은 포항시가 선정한 지역 기초생활수급대상, 차상위계층의 2천200여명에게 지원될 예정이다.

지원금은 포스코1%나눔재단 기금으로 마련됐다. 포스코1%나눔재단은 포스코 그룹 임직원의 급여 1% 기부로 운영되는 공익재단으로 평소 지역사회 취약계층 지원에 앞장서고 있다.

이번 전달식에서는 지진으로 피해를 입은 흥해 지역 쌀을 구매해 훈훈함을 더했다. 지난해에도 포항제철소는 흥해 지역을 돕기 위해 10억원을 마련, 7억원을 흥해쌀 구입비용에 사용하고 3억원을 사회복지기관에 전달한 바 있다.

최인석 포항제철소 행정부소장은 “지역 농민들이 추수한 쌀로 지역 소외이웃을 돕게 돼 전달식의 가치가 배가 됐다”며 “더 나은 사회를 함께 만들어가는 나눔활동에 앞으로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박동혁기자 phil@kbmaeil.com


박동혁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