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동강 대축전, 많이 놀러 오이소”
“낙동강 대축전, 많이 놀러 오이소”
  • 김재욱기자
  • 등록일 2019.03.31 19:49
  • 게재일 2019.0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칠곡서 10월 11일 개최” 백선기 군수 울릉서 이색홍보 눈길

[칠곡] “제7회 낙동강세계평화 문화대축전(이하 낙동강 대축전)이 오는 10월 11일부터 13일까지 칠곡군 칠곡보 생태공원 일원에서 열립니다. 많이 구경 오이소”

백선기 칠곡군수가 올해 열릴 낙동강 대축전의 확정된 날짜를 공개하면서 울릉군에서 이색홍보에 나섰다. <사진>

백 군수는 최근 울릉군에서 열린 일주도로 준공식과 대구경북 시장·군수·구청장 협의회 연석회의에 참석한 상황이었다.

이날 그는 낙동강 대축전 개최 시기와 장소를 알리는 이색 홍보판과 모자를 쓰고 지역의 최대 축제를 알리기 위해서 기념 촬영에 나섰고, 참여한 많은 사람들의 눈길을 끌었다. 이후 촬영한 사진과 글을 본인 SNS에도 올리며 축제 홍보에 열을 올렸다.

백 군수뿐만 아니라 다음 날 ‘칠곡군청 마라톤클럽’ 소속 회원 5명도 울릉도 일주도로 개통을 기념해 열린 마라톤 대회에 참가해 낙동강 대축전 홍보에 앞장섰다. 이들은 비가 내리는 악천후 속에서도 낙동강 대축전 대형 홍보 깃발을 들고 레이스를 펼쳤다.

백선기 군수는 “국내 유일의 호국평화 축제인 낙동강 대축전이 올해로 7번째로 열린다. 7년이란 짧은 시간동안 대축전은 내용뿐만 아니라 흥행 측면에서도 비약적으로 발전하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명품 축전으로 자리매김 했다”면서 “평화의 시대에는 평화를 위한 희생을 기억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올해도 6.25전쟁 최고의 격전지에서 지역을 넘어 세계인이 함께할 수 있는 평화 축제를 맛깔스럽게 준비하겠다”다짐했다.

한편, 낙동강세계평화 문화대축전은 지금의 평화를 가져다준 ‘낙동강 방어선 전투’참전용사에 감사를 전하고 지구촌 평화정착을 염원하기 위해 열린다. 올해도 국방부 3대 전승 행사의 하나인 ‘낙동강 지구 전투전승행사’와 통합 개최되면서 평소에 접할 수 없는 군(軍) 콘텐츠와 낙동강 대축전의 전시·체험 콘텐츠가 만나 볼거리, 즐길 거리가 더욱 알차고 풍성해 질 것으로 기대된다. /김재욱기자 kimjw@kbmaeil.com


김재욱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