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흡충 등 기생충질환 퇴치 영덕군보건소, 무료검사 실시
간흡충 등 기생충질환 퇴치 영덕군보건소, 무료검사 실시
  • 이동구기자
  • 등록일 2019.02.18 20:07
  • 게재일 2019.0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덕] 영덕군보건소는 질병관리본부, 건강관리협회와 연계해 간흡충(간디스토마) 등 기생충질환 퇴치사업을 실시한다.

영덕군보건소는 3월 4일부터 8일까지 오십천·송천천 인근 18개 마을주민을 대상으로 확대 실시하며, 장내 기생충 검사 참여를 희망하는 그 외 지역의 주민은 보건소에 직접 대변을 제출하면 된다.

검사대상자는 민물고기 생식 경험자, 술을 자주 마시는 자, 기생충 감염 자각증상을 느끼는 자, 민물고기 조리 판매자 및 가족, 강 주변 거주자, 과거 간흡충 양성판정을 받고 투약 받은 주민 등이다.

영덕군보건소는 간흡충 외 10종에 대해 검사하고 검사결과 양성자는 치료제 무료투약과 3~4개월 후 재검사 등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실시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 궁금한 사항은 영덕군보건소 감염병관리담당(730-6894)로 문의하면 된다.

김미옥 보건소장은“간흡충을 치료하지 않으면 간비대, 담도염, 간경화, 담도암 등에 걸릴 수 있다. 간흡충 예방을 위해 민물고기는 반드시 익혀 먹고, 민물고기를 다룬 조리 기구는 반드시 끓는 물에 소독하는 등 식습관 개선과 위생수칙 준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영덕군보건소는 지난해 1천여명을 대상으로 기생충퇴치사업을 실시했으며, 그 결과 3.5%의 감염률을 보였다. 양성자에게는 투약 및 재검사를 실시하고 재검사 결과 양성자에 대한 재투약을 완료했다.

/이동구기자dglee@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