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땐 어떻게 살았을까” 흥미진진
“그땐 어떻게 살았을까” 흥미진진
  • 윤희정기자
  • 등록일 2015.09.01 02:01
  • 게재일 2015.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크로드 경주 2015
(9) 신라인 이야기 도서전
▲ 경북도와 경주시, 경주문화엑스포가 오는 10월 18일까지 경주예술의전당에서 `실크로드 경주 2015` 행사의 하나로 여는 `신라인 이야기` 도서전에서 한 시민이 책을 보고 있다. /경주엑스포 제공

`실크로드 경주 2015`에서 만날 수 있는 또 하나의 선물 `신라인이야기` 도서전이 경주예술의 전당 5층 원형전시실에서 열리고 있다. 경북도와 경주시, 경주문화엑스포가 `실크로드 경주 2015`를 맞아 오는 10월 18일까지 `신라인 이야기` 도서전을 마련했다.


신라 관련 책 700권 한곳에
내달 18일까지 `도서전`마련
내일 예술의 전당서 개막식

이번 행사는 천년의 역사를 가진 신라인의 정신과 높은 문화의식을 살펴볼 수 있도록 기획됐으며, 약 700권의 책들이 한자리에 모여 있다.

관람객들의 편의를 위해 공간 배치에도 신경을 썼다.

보고 싶은 책들을 쉽게 찾을 수 있도록 `역사 속의 신라`, `천년 고도의 향기`, `신라인 이야기`, `끝나지 않은 이야기`, `내가 처음 만난 신라(어린이 책)` 등 각 주제별로 나누고, 관련 도서를 배치했다.

이와 함께 지난 3년간 진행됐던 `코리아 실크로드 프로젝트` 관련 도서도 함께 전시되고 있다.

특히 공간 한 컨에는 어린이를 위한 책을 집중 배치해`작은 어린이 도서관` 기능을 할 수 있도록 꾸며진 것도 인상적이다.

신라인이야기 도서전의 개막 행사는 3일 오후 4시 경주예술의 전당 5층 원형전시실에서 흥겨운 국악 연주와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경주엑스포 관계자는 “재미있고도 유익한 경주의 문화공간으로 가족단위 관람객들이 자주 찾는 새로운 공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사) 한국지역인문자원연구소 주관으로 열리는 신라인이야기 도서전은 행사 후에도 북 카페로 계속 활용될 수 있도록 기획됐다.

◇`신라인 이야기 도서전` 주제별 소개

△역사속의 신라

삼국시대부터 통일 이후 신라의 정치, 경제, 사회, 문화, 대외관계를 연구한 다양한 저술들과 기존 신라의 역사를 새로운 시각으로 바라본 책들이 전시된다. `삼국사기`와 `삼국유사`는 다양한 번역본과 함께 현대인들의 새로운 해석과 활용을 다룬 책들이 선별됐다.

△천년고도의 향기

신라의 고도인 경주를 대표하는 문화유적들을 소개한 책들과 경주를 본관으로 삼은 성씨와 종가, 경주 답사의 길라잡이가 될 여행 서적들을 모아놓았다. 또한 신라인들의 수준 높은 문화의식을 반영한 미술, 고고학, 공예, 불교문화를 다룬 책들과 신라의 문화와 경주의 유적을 주제로 한 각종 전시회의 도록들을 소개된다. 그리고 김동리와 박목월 같은 경주를 대표하는 문인들의 책을 함께 전시된다.

△신라인 이야기

역사를 빛낸 뛰어난 신라인들의 이야기가 소개된다. 신라 통일의 주역인 김유신과 김춘추, 한국 불교 사상 발달에 힘쓴 원효, 해상왕이라 불린 장보고, 신라 최고의 천재 최치원, 신라 발전의 주요 인재들이었던 화랑들, 그밖에 역사 속에 빛나는 신라인들의 이야기를 다룬 도서들이 전시된다.

△끝나지 않은 이야기

`코리아 실크로드 프로젝트`의 실크로드 대탐사 관련 자료 및 기존 출간된 실크로드 관련 도서(학술, 문학, 예술 등)와 실크로드-동서양 문명교역로의 아시아 출발점인 경주와 실크로드에 대한 도서, 그리고 실크로드를 따라 인도에 가서 불법을 구한 신라의 고승 혜초에 대해 저술한 도서가 함께 전시된다.

△내가 처음 만난 신라

신라의 문화와 역사를 다룬 어린이 책들( 동화책, 그림책, 만화책등)을 모아 전시된다. 신라와 통일신라의 역사와 문화, 삼국유사, 삼국사기 이야기, 신라문화의 보물창고인 경주 답사 이야기, 김유신, 김춘추, 장보고, 원효, 최치원, 화랑 등 어린이들의 귀감이 될 만한 신라인 이야기 그리고 실크로드 이야기가 담긴 다양한 책들이 소개된다.

/윤희정기자 hjyun@kbmaeil.com

윤희정기자님의 최신기사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