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성결혼 반대 프랑스 70대 노트르담 성당서 권총 자살
동성결혼 반대 프랑스 70대 노트르담 성당서 권총 자살
  • 연합뉴스
  • 등록일 2013.05.22 00:25
  • 게재일 2013.0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랑스 파리의 명소 노트르담 성당에서 21일 동성결혼 합법화에 반대해온 70대 노인이 권총으로 자살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BFM TV 등 프랑스 언론에 따르면 도미니크 베네(78세)가 이날 오후 4시(현지시간)께 성당 안으로 들어온 뒤 자신의 입 안으로 권총을 쏘아 자살을 시도했다.

그는 이후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20여분 만에 사망했다.

경찰은 사건 발생 직후 성당 내에 있던 관광객들을 모두 밖으로 내보냈으며 이 과정에서 별다른 불상사는 일어나지 않았다고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1차 조사 결과 베네가 극우파 성향으로 동성결혼 합법화에 반대하는 글을 자주 써온 것으로 나타났다며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파리=연합뉴스

연합뉴스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