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아제강, 극후육 고강도강관 본격 판매
세아제강, 극후육 고강도강관 본격 판매
  • 이창형기자
  • 등록일 2009.07.14 15:58
  • 게재일 2009.0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아제강 포항공장이 극후육 고강도강관의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갔다.

14일 세아제강에 따르면, 포항공장은 지난달 8인치 라인에서 두께 17mm의 극후육 고강도강관의 시험생산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고객사에 납품했다.

공장 관계자는 “후육화 과정에서 두께 10~11mm까지 생산해봤으나 17mm 강관 주문이 들어와 시험생산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며 “납품 뒤 품질 테스트에서도 큰 문제가 발견되지 않아, 최대 두께 18mm를 목표로 추진해온 후육화 작업이 사실상 마무리 됐다” 말했다.

포항공장은 150억원을 투자, 전기저항용접 및 소경열간압연 강관의 제조가능 두께 범위를 대폭 확대하는 `후육화 작업`을 진행해왔다.

/이창형기자 chlee@kbmae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