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헬스 신산업 창출 선도도시 ‘한발 앞으로’
바이오헬스 신산업 창출 선도도시 ‘한발 앞으로’
  • 박동혁기자
  • 등록일 2021.05.03 20:21
  • 게재일 2021.0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가 추진 중인 ‘바이오프린팅 활용 동물대체시험평가 플랫폼 구축 사업’이 신규 국비 사업으로 최종 선정됐다. 내년부터 3년간 총 165억원 규모로 포항융합기술산업지구에 플랫폼이 구축된다. 지역 첨단 바이오산업 육성을 위한 인프라 구축을 위해 경북 거점 3개 기관인 포스텍, 한국생산기술연구원, 포항테크노파크가 컨소시엄을 구성해 지원을 하게 된다.

포항시는 3일 해당 사업이 산업통상자원부의 ‘2022년 지역산업거점 스마트특성화 기반구축 신규사업(미래산업창출형)’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바이오프린팅 기술은 디지털 디자인 데이터를 이용, 소재를 적층해 3차원 물체를 제조하는 공정을 의미하며, 원하는 형태 제품이나 부품을 수직 방향으로 한 층씩 쌓아 올려 제작한다. 이 기술을 의료·바이오기술에 접목해 정형외과, 성형외과, 치과를 중심으로 인공관절이나 성형 재료, 기능 복원을 위한 의수와 같은 환자 맞춤형 의료기기 제작에 활용하고 있다.

뿐만아니라 바이오프린팅 기술은 의료 삽입물이나 인공장기 등 광범위한 분야에서 사용되는 최첨단 핵심 기술이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포항시는 인공장기의 가장 큰 장점인 반복 재현성과 인체 유사성을 기반으로 동물대체시험평가 플랫폼을 구축해 동물실험 윤리성 문제를 해결하고 의약품, 백신 및 화장품의 효능 검증 및 시험평가를 할 수 있는 기반이 조성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포스텍이 보유한 세계 최고 수준의 인공장기 기술을 통해 이미 구축 중인 포항의 바이오 인프라와 연계해 국내 바이오프린팅 거점 도시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 사업이 포항의 바이오헬스 분야 신산업 창출을 위한 선도 사업이 될 수 있도록 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박동혁기자 phil@kbmaeil.com

박동혁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