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자기 집 사람 귀가 막으면 국민이 용납않을 것”
홍준표, “자기 집 사람 귀가 막으면 국민이 용납않을 것”
  • 김진호기자
  • 등록일 2021.04.15 20:54
  • 게재일 2021.0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소속 홍준표(대구 수성을) 의원은 15일 국민의힘으로 복당하는 일이 자연스럽게 해결되기를 기대하면서 자신의 복당을 반대하는 김종인 전 비대위원장의 측근들을 강하게 비판했다.

홍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서 “소위 자기 계파 보스는 복당을 찬성하고 있는데 특정 소수계파 의원들 몇 명이 자기 보스의 생각과는 달리 암묵적으로 반대 활동을 하고 비대위가 끝났음에도 전임 비대위원장이 데리고 온 일부 측근들이 아직도 사퇴하지 않고 남아서 복당을 반대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외부 사람과도 합당하고 영입하자고 외치는 마당에 일시 외출했던 자기 집 사람의 귀가도 막는다면 당원과 국민들이 이를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김진호기자 kjh@kbmaeil.com

김진호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