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영조 경산시장, 9일 대시민 호소문 발표
최영조 경산시장, 9일 대시민 호소문 발표
  • 심한식 기자
  • 등록일 2021.04.11 17:22
  • 게재일 2021.0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영조 경산시장이 9일 코로나19 확진자 증가에 따른 지역감염 확산을 차단하기 위한 대시민 호소문을 발표했다. <사진>

 최 시장은 9일 오후 2시 현재 경산시에 총 1,090명의 확진자가 발생하고 최근 목욕장과 요양시설, 보육시설, 종교시설 등에서 산발적으로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감염이 점차 확산하는 양상이라고 설명했다.

 최 시장은 “지난 3월 31일 지역 요양시설 선제검사에서 확진자를 발견해 해당시설에 대한 전수검사와 코호트 격리, 8일 보육교직원 대상 선제검사에서 확진자가 확인돼 당일 해당 시설 전수검사를 시행했다”고 밝혔다. 

 또 “지역감염의 확산을 막고 엄중한 위기상황임을 고려해 읍면동학습관, 여성·문화회관, 삼성현역사문화관, 체육관 등 공공시설을 12일부터 3주간 운영을 중단한다”고 말하며 망설임 없이 코로나19 진단검사 받기 생활캠페인 동참과 개인방역수칙 준수를 호소했다. 

 /심한식기자 shs1127@kbmaeil.com

심한식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