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4차 재난지원금 농어업분야 직접 지원 촉구
국민의힘, 4차 재난지원금 농어업분야 직접 지원 촉구
  • 박형남기자
  • 등록일 2021.03.03 19:27
  • 게재일 2021.0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차 재난지원금을 통해 농어업 분야의 직접 지원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나왔다. 국민의힘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의원들은 3일 4차 재난지원금을 위한 추가경정예산안에 농어업분야 직접 지원을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이번 기자회견은 4차에 걸친 재난지원금 지급대상에서 사실상 배제된 농어업계를 지원하는 차원에서 국회 농해수위 국민의힘 간사를 맡은 이만희(경북 영천·청도) 의원의 주도로 이뤄졌다.

이만희 의원 등에 따르면,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피해가 심각한 화훼농가와 친환경 농산물 생산농가는 손실이 800억여원을 넘어서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그러나 그동안 정부 차원의 농어업계 지원책은 판촉행사나 소비쿠폰 지급 등 생색내기 수준의 소규모 간접 지원에 불과한 실정이다. 이번 19조5천억원 규모의 역대급 추경안에도 농어업 예산은 전체의 0.1% 수준인 210억여원에 그치고 있다.

이만희 의원은 “소상공인으로 분류되는 꽃가게는 재난지원금을 받지만, 고사 직전의 화훼농가는 철저히 외면당하는 등 모순적인 상황이 대한민국 곳곳에서 발생하고 있다”며 농어업인들에 대한 형평성 있는 지원을 강조했다.

국민의힘 농해수위 위원들도 “이번에도 농어업인 직접 지원이 무산된다면 농어업 분야의 피폐와 대한민국 식량안보 위기가 가속화될 것”이라며 “추경안의 국회 증액을 통해 화훼, 친환경, 낙농 농가를 비롯하여 말 산업, 농어촌관광 등 코로나로 심각한 피해를 입은 농어민과 관련산업에 대한 지원을 추진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박형남기자 7122love@kbmaeil.com

박형남기자 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