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초교 44학급 증설… 1∼3학년 과밀학급 해소
경북 초교 44학급 증설… 1∼3학년 과밀학급 해소
  • 이창훈기자
  • 등록일 2021.02.18 20:09
  • 게재일 2021.0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원지원·협력수업 등 방안 마련
학습격차 해소·안전한 환경 조성
경북교육청이 초등학교 1∼3학년 과밀학급 해소를 위해 추가로 44학급을 증설한다고 18일 밝혔다.

교실 내 방역 강화 및 안정적인 등교수업 추진을 위해 학년별 학생 수 30명 이상 학급이 한 학급 이상 있는 경우, 희망하는 모든 학교에 1학급을 증설하고 정원 외 교원 1명을 지원한다.

경북교육청은 학습 격차와 더불어 발달 격차, 돌봄 공백 문제가 겹친 초등학교 저학년 학생들의 등교를 우선적으로 실시하기로 했지만 교실 내 거리두기가 어려운 과밀학급이 걸림돌로 작용했다.

하지만 44학급이 증설되면 학생 수 30명이 넘는 122학급이 30명 미만으로 조정돼 안전한 등교수업 환경을 구축할 수 있게 된다.

학급 증설이 여의치 않은 과밀학급의 경우 정원 외 교원을 정규 수업에 지원하는 ‘협력 수업’을 통해 학생들의 기초학력 지도를 강화할 방침이다.

‘협력 수업’은 학교 여건과 학생들의 발달 단계를 고려해 다양하게 운영된다. 현재 협력 수업을 위해 12명의 정원 외 교원을 투입하고 추후 학생 수 변동에 의거 희망하는 학교가 있을 경우 추가 신청을 받아 지원할 예정이다.

임종식 경북교육감은 “학생 간 안전한 거리두기와 기초학력을 보장하는 학급 증설 및 협력 수업 방안을 모색해 만족하는 등교수업 환경을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이창훈기자

이창훈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