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영민 김천시의회 부의장, 일본 외무상 독도 영유권 주장 철회 촉구
나영민 김천시의회 부의장, 일본 외무상 독도 영유권 주장 철회 촉구
  • 나채복 기자
  • 등록일 2021.01.24 15:35
  • 게재일 2021.0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천】 나영민 김천시의회 부의장은 최근 모테기 도시미쓰 일본 외무상이 국회 외교연설을 통해 독도가 일본 영토라고 주장한 데 대해 즉각 철회할 것을 강력 촉구했다.

모테기 외무상은 외교연설에서 “독도는 역사적 사실에 비추어 보더라도 국제법상으로도 일본 고유의 영토이며 이런 기본적인 입장에 토대를 두고 냉정하고 의연하게 대응하겠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나영민 부의장은 22일 “일본이 우리의 유구한 역사와 민족정기를 간직한 고유의 대한민국 영토인 독도에 대해 지속해서 터무니없는 주장을 되풀이하는 데 대해 강력하게 항의한다”며 일본의 허무맹랑한 역사 왜곡을 강력히 규탄했다.

나 부의장은 “대한민국의 국민으로서 그리고 경북도의 주민으로서 일본의 영토 침탈행위는 좌시하지 않겠다”며 지속해서 독도수호운동을 진행하겠다는 굳은 의지를 표명했다.

김천시의회는 일본의 역사 왜곡에 대해 단호히 대처하고 독도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독도 사랑의 일환으로 2016년부터 매년 독도수호 결의대회를 개최해 오고 있다.

/나채복기자 ncb7737@kbmaeil.com
 
 

나채복 기자님의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